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손관화교수의 가드닝     

정원은 아름다워야 한다.

손관화교수 | 2017.09.14 18:03 | 조회 457

외국을 갈 때면 기회있을 때마다 다양한 정원을 둘러보곤 했다. 개인주택 정원은 아는 사람의 집이 아니면 들어가기 힘들어 도시의 후정을 볼 기회는 많지 않았지만 길 주위로 보이는 주택정원들의 전정이나 아파트나 연립주택의 정원들을 볼 수 있었고, 다양한 상업공간이나 업무공간의 정원, 도심 곳곳에 형성된 화단이나 동네정원, 공원, 궁전이나 유적지의 정원, 그리고 무엇보다 전문적으로 조성된 상업적 정원을 볼 수 있었다.

 


네덜란드

네덜란드
 

몇 년 전 영국을 포함한 유럽으로 8개월간 가드닝 연수를 갔을 때 '죽기 전의 봐야할 1001가지 정원이라는 책을 들고 영국을 중심으로 프랑스, 독일, 오스트리아, 네덜란드, 스페인, 모나코, 이태리, 그리스 등의 정원을 보러 다녔다. 그래서 그 해는 지출이 많아 나중에 곤란했었지만 지금 생각하니 다시 시간이 있어도 그렇게 다닐 수는 없을 것 같다. 아쉬운 점은 정원에서 시간을 즐기기보다 한 곳이라도 더 보려고 강박증에 걸린 사람처럼 다녔다는 것이다.

 


영국

영국

영국


 

연수 후 한국에도 정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정원 관련 정책이 시행되는 것을 보게 되었다. 정원디자인 경연대회,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 시민 참여에 의한 공동정원, 골목길 가드닝 사업 등이 진행되고, 정원 관련 서적이 출판되고 새로운 전문 정원들이 조성되고 있다.

 

점점 많아지는 다양한 용도의 정원들에 기쁜 마음을 가졌지만..... 부유층들의 주택정원 외엔 웬만한 정원을 보아도 감흥이 크진 않았다. 한국에도 멋스럽고 우아한 정원들이 있지만 현대적이거나 유럽 스타일로 조성된 정원에서는 아쉬운 느낌을 많이 받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정원은 우리나라 사람들이 제일 멋들어지게 제대로 만들 듯이 유럽의 정원들을 한국에서 만들면 어울리지 않는 배경과 부족한 재료, 그리고 충분하지 않은 정원에 대한 이해 때문에 뭔가가 빠진 느낌이 들기 때문이다. 일본에서 정원을 보러 다닐 때도 유럽식 정원을 보면 비슷한 느낌을 받았던 것 같다. 우리보다 깔끔하고 규모있게 만들지만 어딘가 어색한 느낌이 나기 때문이다.

 
일본
 

선진 외국의 정원을 보면서 처음에는 부럽다 못해 속이 많이 상했었다. 우리는 왜 이런 문화가 없는 거지? 좀 더 잘 살게 되면 우리도 이렇게 살 수 있을까?...... 무엇보다 부러웠던 것은 길을 따라 잘 다듬어진 보통사람들의 작은 주택정원들과 동네 정원이었고, 그 다음은 꽃으로 가득찬 아름다운 공원이었다. 그리고 상업적으로 조성된 전문 정원이 너무나 아름다웠고 궁전의 정원 또한 무척 아름다웠다.

 
오스트리아

스페인

스페인
 

정원은 다양한 실용적인 용도와 역할이 있지만 무엇보다 식물의 아름다움이 잘 드러나야 하는 것 같다. 아름다움에 대한 해석과 미감은 사람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아름다운 정원을 만들어내기 위해서는 편안한 정원의 형태와 잘 나누어진 공간, 아름드리 나무와 꽃을 잘 살려 주는 무생물적 요소들일 것 같다. 그러나 이러한 요소들은 사람들의 미감과 함께 경제적인 여건에 의해 결정되는 것 같아 한국에서는 갈 길이 더 멀지 않았나 싶다.

 

넓은 잔디밭과 소나무, 철쭉, 약간의 야생화, 그리고 연못으로 구성된 우리의 정원도 운치있고 무엇보다 관리하기 편하지만 외국에서처럼 형형색색의 향기로운 꽃으로 가득 찬 정원과는 차이를 보인다. 그래서 한국에서 웬만한 전문 정원을 가도 아름답다기보다는 숲에 온 것 같고, 등산을 해야 하는 곳이 많고, 가보니 다른 산보다 꽃이 좀 많다..... 정원인줄 알고 갔는데 숲이었네..... 그래서 다시 오고 싶은 정원이 아니라 사람들이 가지 않으니 적자가 나고 그러다보니 관리 비용이 나오지 않아 너덜너덜해지는 악순환으로 들어간다..... 초기 투자가 어려워 뼈대가 잘 잡힌 정원을 만들지 못했다 하더라도, 또 기후와 관리 인건비가 만만치는 않겠지만 꽃으로 가득 찬 정원은 마음만 먹으면 가능할 것 같은데.....

 

우리 학생중 한 명이 어떻게 하면 정원을 잘 만들 수 있어요? 라고 질문을 했었다. 순간적으로 튀어나온 답변이 돈으로 바르면 됩니다.’라고 했었던 적이 있다. 충분한 예산이 없어도 시각적 감각이 남다르고 꽃을 잘 다룰 수 있으면 아름다운 정원을 만들 수 있지 않을까...... 나도 현실에 부딪히면 잘 하지 못하고 말만 앞선 사람이 될까?.... 나도 마찬가지일까?.....

 

 

라펜트 2017. 9월 게재

http://www.lafent.com/inews/news_view.html?news_id=12011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99개(1/5페이지)
손관화교수의 가드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 정원은 아름다워야 한다.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458 2017.09.14 18:03
98 한국의 기후에서 꽃들은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312 2017.07.25 15:01
97 꽃으로 가득 찬 정원이어야......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699 2017.05.11 18:01
96 한국의 가드닝은 언제쯤 꽃필까?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844 2017.03.16 10:55
95 스몰가든 디자인 공모전 2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041 2017.02.14 13:43
94 스몰가든 디자인 공모전 1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445 2016.09.25 14:58
93 한국의 가드닝은?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357 2016.09.23 10:52
92 '분식물 디자인' 교재 출간(8.2)-대만 출판 사진 첨부파일 [1+1] 손관화교수 1248 2016.08.01 10:40
91 정원을 관리하다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423 2016.07.23 16:19
90 초화류 디자인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971 2016.05.28 14:18
89 2016 가드닝 전시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315 2016.05.09 19:00
88 아침마당 자료-컨테이너 가드닝(초봄의 구근류)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675 2016.03.30 09:22
87 가드닝(gardening)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848 2016.03.24 09:28
86 주민 참여형 정원에 적합한 식물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2131 2016.02.19 12:05
85 국내 정원 관련 기관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683 2016.01.05 13:25
84 영국의 정원수 용기 재배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2548 2015.12.05 15:00
83 런던의 잉글리쉬 가드닝 스쿨과 인쉬볼드 디자인 스쿨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853 2015.11.06 11:28
82 영국의 캐펄 매너 칼리지(Capel Manor College)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741 2015.10.10 19:15
81 우리의 꿈은 정원 경영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925 2015.09.01 19:34
80 2015 가드닝 전시 사진 첨부파일 [1] 손관화교수 1743 2015.09.01 1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