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손관화교수의 가드닝     

가드닝(gardening)

손관화교수 | 2016.03.24 09:28 | 조회 1589

2006년 화훼디자인계열 내에 가드닝 전공을 만들어 교육을 시작한지 10년이 되었다. 인터넷을 검색하면서, 또 외국을 다니면서 언젠가 우리 나라에도 선진 외국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가드닝이 필요하고 활성화되지 않을까 생각했기 때문이고 학과의 발전을 위해 영역을 확장하기에 적합한 전공이라 생각했기 때문이다. 물론 범위가 넓은 전체 가드닝 산업에서 우리 학과의 특성과 맞으면서 졸업생이 진출 가능한 부분을 중심으로 가드닝을 도입했다.

 

가드닝(gardening)정원 만들기정원 가꾸기로 번역되고 국립국어원에서는 가드닝을 우리 나라 상황에 맞는 생활원예라고 번역했지만, 포함하고 있는 의미가 넓어 사람들마다 가드닝을 다르게 해석한다.

 

처음 우리 대학에서 가드닝 전공을 만들려고 안을 내었을 때 조경과에서도 원예과에서도 다들 가드닝은 우리 것인데 왜 화훼디자인과에서 가드닝을 하느냐?’고 하였다. 가드닝의 정원 만들기정원 가꾸기의미와 관련해서이다. ‘그렇다면 조경과나 원예과 내에 가드닝 전공을 만들면 어떻겠냐고 했지만, 조경과에서는 조경을 가르쳐야 학생들 취업을 시킬 수 있지, 가드닝으로는 취업시킬 수 없다고 했고, 원예과에서도 취업과 관련해 가르치기 좋은 전공이라 생각하진 않았다. 정원 가꾸기는 개인들이 하는 것이지 취업처와 별로 관련되어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그 때를 놓치지 않고 화훼디자인과에서 가드닝 전공을 만들었고 그동안 유지했던 학과는 플로리스트리 전공으로 바꾸면서 화훼디자인계열이 되었다. 화훼디자인과는 학생들을 화훼디자인 관련업체에 취업해 경력을 쌓은 뒤 화원 경영을 할 수 있도록 교육해왔는데 화원은 규모가 커지면 가든센타로 발전할 수 있다. 화원이나 가든센타는 전 국민의 가드닝을 위한 재료 공급과 정원 관리를 책임질 뿐 아니라 경영 방식에 따라 작은 정원 만들기까지 포함한다. 사람들이 작은 정원은 조경회사보다 화원이나 가든센타에 의뢰하기 때문이다.

 

전 국민의 가드닝을 도와 주는 전문가를 양성한다는 목표 아래 화원이나 가든센타를 중심으로 상업적 정원과 관광농원 경영자, 식물원과 수목원의 가드너, 체험학습자 등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만들어 학생들을 교육하여 조경과와 원예과와 경합하지 않는 틈새 시장에서 학생들을 진출시켰다.

 






 

한국처럼 역동적인 나라에서 10년 동안 가드닝과 관련해 많은 일이 일어났다. 10년 전에는 인터넷으로 국내에서 가드닝을 검색하면 검색되는 자료가 거의 없었는데 지금은 가드닝 관련업체 뿐만 아니라 , 정원박람회나 아름다운 정원과 관련된 많은 자료가 검색된다. 2011년 도시농업법이 제정되어 가드닝의 한 분야인 텃밭, 주말농장, 키친가든 등에 대한 국내 관심이 커졌고, 2014년 수목원정원법이 제정되면서 가드닝에 대한 관심은 고조되고 있다. 게다가 국내에서 매년 새로운 식물원이나 수목원이 만들어지고 있다.

 

그런데 가드닝이 활성화되기 위한 기초인 전 국민의 가드닝과 관련하여 아파트에 사는 사람이 50% 정도인 한국의 현황과 함께 세계적인 불경기와 맞물려 국내에도 불경기가 지속되면서 꽃, 식물과 관련된 산업은 정체되고 있다. 동북아시아에서 가장 큰 가든센타를 만들겠다던 10년이나 된 과천시청의 사업 계획도 흐지부지 되어 우리 가드닝 전공에 실망을 주고 있다. 굵직한 건설 사업이 끝나 조경 수요가 줄어 든 상황에서 가드닝으로 방향을 바꾸는 조경가들에게도 수요는 생각보다 많지 않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수목원정원법이 상황을 개선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그러나 가드닝 전공이 계속 발전할 수 있을 지 알 수 없는 또 하나의 커다란 문제가 있다. 인구가 급감하면서 매년 학생수가 줄어드는데 고등학생수가 현 대학 정원보다 빠르게 줄어들어 2023년 정도에는 대학의 1/3이 문을 닫아야 하는 상황으로 가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교육부에서는 이러한 상황을 호전시키기 위해 201356만명인 대학정원을 202340만명으로 줄인다는 전국대학 정원감축 구조조정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가드닝 산업의 발달이 부진하여 가드닝에 대한 학생과 산업체의 수요가 없다면 가드닝 전공도 구조조정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우리 전공 학생들에게 국내 가드닝 산업은 언제 쯤 선진 외국처럼 바뀔까요? 하고 질문하면, 학생들은 ‘10년이요’, ‘30년이요라고들 한다. 10년 후면 외국과는 다르지만 한국적인 가드닝이 활성화되어 있을까......? 30년 정도나 되어야 된다면 나 죽고 난 뒤니 난 볼 수 없겠다...... 라면서 학생들과 국내 상황을 얘기하곤 한다.

 

 

라펜트 인터넷 조경신문 2016.3 게재

http://www.lafent.com/inews/news_view.html?news_id=116270&mcd=A0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97개(1/5페이지)
손관화교수의 가드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7 꽃으로 가득 찬 정원이어야......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259 2017.05.11 18:01
96 한국의 가드닝은 언제쯤 꽃필까?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529 2017.03.16 10:55
95 스몰가든 디자인 공모전 2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666 2017.02.14 13:43
94 스몰가든 디자인 공모전 1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075 2016.09.25 14:58
93 한국의 가드닝은?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004 2016.09.23 10:52
92 '분식물 디자인' 교재 출간(8.2)-대만 출판 사진 첨부파일 [1+1] 손관화교수 1029 2016.08.01 10:40
91 정원을 관리하다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132 2016.07.23 16:19
90 초화류 디자인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612 2016.05.28 14:18
89 2016 가드닝 전시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117 2016.05.09 19:00
88 아침마당 자료-컨테이너 가드닝(초봄의 구근류)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376 2016.03.30 09:22
>> 가드닝(gardening)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590 2016.03.24 09:28
86 주민 참여형 정원에 적합한 식물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776 2016.02.19 12:05
85 국내 정원 관련 기관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461 2016.01.05 13:25
84 영국의 정원수 용기 재배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2106 2015.12.05 15:00
83 런던의 잉글리쉬 가드닝 스쿨과 인쉬볼드 디자인 스쿨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566 2015.11.06 11:28
82 영국의 캐펄 매너 칼리지(Capel Manor College)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532 2015.10.10 19:15
81 우리의 꿈은 정원 경영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649 2015.09.01 19:34
80 2015 가드닝 전시 사진 첨부파일 [1] 손관화교수 1501 2015.09.01 19:11
79 스페인 그라나다의 알함브라 궁전 정원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2320 2015.07.31 09:31
78 오스트리아 궁전의 플라워 가든 사진 첨부파일 손관화교수 1759 2015.07.01 10:01